콜러노비타, 문상영 신임 사장 선임

콜러노비타, 문상영 신임 사장 선임

생활 가전 기업 콜러노비타가 문상영 신임 사장을 선임했다고 22일 밝혔다.

문 신임 사장은 삼성전자, 레킷벤키저 브랜드 매니저를 거쳐 필립스전자 조명사업부 상무를 역임한 영업 마케팅 전문가다. 2013년부터 지난 3월까지 6년 간 일렉트로룩스 코리아 대표를 역임했다.

이 같은 경험을 바탕으로 문 사장은 콜러의 주방·욕실 부문 한국 사업부와 비데 전문 브랜드 노비타를 진두지휘하게 됐다.

문 사장은 “콜러노비타는 고객의 더 나은 삶을 위한 욕실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더 나은 욕실 문화를 만들고자 한다”며 “뛰어난 기술력을 가진 콜러와 노비타가 고객 만족을 실현할 수 있는 최고의 브랜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지난 해로 145주년을 맞이한 콜러는 미국 위스콘신에 본사를 둔 글로벌 주방·욕실 브랜드로 비데 일체형 양변기, 수전, 위생도기 등을 생산한다. 최근에는 음성인식 기술을 이용한 ‘스마트홈 컬렉션’을 선보이기도 했다.

노비타는 비데, 공기청정기, 정수기 등 환경가전 전문 브랜드다. 노즐이 사방으로 움직이는 ‘3D무브워시’ 기술을 탑재한 비데로 인기를 끌었다.

콜러노비타는 삼성전자 자회사 한일가전에서 출발한 비데 전문 기업 노비타와 글로벌 명품 주방·욕실 브랜드인 콜러가 만나 2011년 12월 ‘콜러노비타’로 법인명을 변경했다.

출처 : https://bit.ly/307QtuY